식물화석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허클베리핀 조회 4회 작성일 2021-10-24 11:18:38 댓글 0

본문

난생 처음 강변에서 식물화석 발견했습니다. 그런데...?

남한강변의 맑은 물과 아름다운 경치를 즐기면서
재미있는 추억거리 하나 덤으로 건졌습니다. ^^;
"시청자님들, 새 해 복많이 받으세요!"

#식물화석 #남한강
HaeYong : 겨울 풍경이 아름답네요
그리고 맑은 물이 너무 이뻐요~^^
JuliaSalon줄리아살롱 : 클린코리아님
안정감있는 보이스로 설명해 주시고
도시을 떠나 한국의 자연다큐 흥미있게
시청합니다
모든 소망이 이루어지는 멋진 신축년 되세요 ~~
영국 가이드 한나 : 하하하..그 실망감 이해할것 같네요 ..재밌어요..
HaeYong : 다음엔 저도 데려가세요~~^^
늦깍이유튜버 클린 코리아 : 덕담 감사드립니다.
대한민국의 아름다운 자연이 다음 세대에게 대물림될 수 있도록 열심히 영상 만들겠습니다.

살아있는 화석, 은행나무의 수정과정 / YTN 사이언스

고생대에 처음 출현해 공룡과 함께 살았던 원시 식물 은행나무.신비한 은행나무의 수정과정에 대해 알아본다.

[YTN 사이언스 기사원문] http://www.ytnscience.co.kr/hotclip/view.php?s_mcd=0033\u0026key=201709131741364666
최유진 : 용문사 은행나무 저 20년 전 초등학생 때 경주 수학여행 가서 봤어요~~~ 늠름하고 멋있습니다~~!!
남현우 : 념글보고 신기해서 온사람 개추 ㅋㅋㅋ일단 나부터

역사상 가장 강력했던 온난화는 지구를 어떻게 바꿔놨을까?

과학드림은 여러분의 소중한 후원으로 성장합니다.
멤버십 가입!▶ http://bitly.kr/ZDqKr1WUG
과학드림의 식구가 되어 주세요! :)
다른 후원 방법!▶https://toon.at/donate/sciencegive
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
약 5,600만 년 전인
팔레오세 말부터 에오세 초까지,
20만 년이란 짧은 시간 동안
지구의 평균 기온이 5~8℃나 오르는
역사상 가장 짧으면서도 강력했던
지구온난화 시기가 있었죠.
이른바 “팔레오세-에오세 최대온난기”,
영어로는 이걸 줄여서,
“PETM”이라 불리는 이 시기는
현재 지구온난화와 비슷한 양상을 띠고 있어,
기후 변화를 연구하는
많은 과학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죠.

도대체 먼 옛날, 이토록 급작스런 온난화는
왜 일어났던 걸까요?
그리고 당시 생태계엔 어떤 변화가 있었을까요?
또, 기온은 어떻게 다시 낮아지게 된 걸까요?
오늘은 수천만 년 전 있었던
지구온난화에 대한 이야기입니다!

#지구온난화 #PETM #팔레오세
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
[참고 자료]
- 『지구 100 2』, 더글러스 팔머
- Kennett, J.P et al., (1991). "Abrupt deep-sea warming, palaeoceanographic changes, and benthic extinctions at the end of the Palaeocene."
- Timothy J. Bralower et al., (2002). "New evidence for abrupt climate change in the Cretaceous and Paleogene."
- Philip D. Gingerich, (2003). "Mammalian responses to climate change at the Paleocene-Eocene boundary: Polecat Bench record in the northern Bighorn Basin, Wyoming."
- Lourens, L.J. et al., (2005). "Astronomical pacing of late Palaeocene to early Eocene global warming events"
- Henk Brinkhuis et al., (2006). "Episodic fresh surface waters in the Eocene Arctic
Ocean."
- Morgan F. Schaller et al., (2016). "Impact ejecta at the Paleocene-Eocene boundary."
- Johann P. Klages et al., (2020). "Temperate rainforests near the South Pole during peak Cretaceous warmth."

[사진 및 영상]
- 셔터스톡 외

[음악]
(1) Buccaneers_March
(2) ♬ Credit : Rafael Krux - Video Game Blockbuster
⇒ https://freepd.com/
FreePD.com - 100% Free Music - Free for Commercial Use, Free Of Royalties, Free Of Attribution, Creative Commons 0
♬ Licence: Creative Commons 0 (CC0 1.0)
⇒ https://creativecommons.org/publicdom...
⇒ https://creativecommons.org/publicdom...
(3) Raise your glass to another year by ziggy
(4) Meteor by Roman P
(5) Old circus by envato
(6) Howling at the moon by D Fine Us

Chapter
0:00 역사상 가장 강렬했던 지구온난화
1:18 강력한 온난화는 왜 일어났을까?
3:12 생태계는 어떻게 변했을까?
6:11 어떻게 온난화가 끝났을까?
7:28 PETM 온난화 VS 현재 지구온난화
제이케이바이브 JK Vibe : 항상 지구멸망 이라는 단어를 볼때마다 지구멸망이 아니라 인류멸망 이라는 말이 맞는거 같아요
외복사근하부학과 : 왜 기온이올라가면 톱니모양의 잎이 매끄러운 가장자리를 가지게 되는지 자세히 알고싶어요...
파란반지 : 6:25 빅토리아 호수를 뒤덮었다는 부레옥잠이 생각났네요.
이정민 : 지구를 멸망으로부터 구하기위해 환경보호에 힘쓴다는 말도 어떻게 보면 인간의 아집일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듭니다. 인류는 인류 스스로를 위해 노력하지 않으면 안되는거였네요~ 좋은 깨달음을 얻고 갑니다~
미소지움 : 막바지 부분, 만든이 생각이 끝내주네요
몇마디 구절로 감동받아보기 오랜만인거 같음

... 

#식물화석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전체 6,775건 1 페이지
게시물 검색
Copyright © www.r-mutt.co.kr. All rights reserved.  Contact : help@oxmail.xyz